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

본문 바로가기


현재 위치
  1. home
  2. 아우터
모나코 가디건
구매하기
닫기

모나코 가디건

(해외배송 가능상품)
공급사 바로가기
슬림한 실루엣이 멋진 니트 가디건입니다.
타이트하지 않지만 바디 라인이 슬림해 보여요
감도높은 카키 컬러와 베이직한 블랙 컬러로 보여드려요!
소비자가 KRW 원
판매가 37000
적립금 원 (%)
배송비 ₩3,000 (₩50,000 이상 구매 시 무료)
구매방법

배송주기

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

상품 옵션
색상

[필수] 옵션을 선택해 주세요

사이즈

[필수] 옵션을 선택해 주세요

옵션선택
상품 목록
상품명 상품수 가격
수량 수량증가 수량감소
Total Price(qty) : 0 (0개)

할인가가 적용된 최종 결제예정금액은 주문 시 확인할 수 있습니다.




black




 









khaki





 













*letter from gwilee



슬림한 실루엣이 멋진 니트 가디건입니다.


베이직한 블랙 컬러와 감도 높은 카키 컬러를 준비했어요.

카키 컬러 중에서도 회색 기운이 많이 감도는 차분한 색감인데,

상당히 고급스러운 느낌이랍니다.

아이보리 팬츠나 진청 데님 모두와 잘 어울리겠지만,

개인적으로는 브라운 컬러의 레더 스커트와 함께 매치하고 싶어요.

아주 쿨한 무드로요!


전체적으로 슬림한 라인이지만 지나치게 타이트하지 않아

오히려 바디 라인이 정리되어 보인답니다.

상체의 군살이 걱정되시는 분들께는 너무 박시한 옷보다는

이렇게 적당히 슬림한 실루엣의 상의를 더 추천드려요.


깊은 브이넥이라 요즘같은 추운 날씨에는

이너로 터틀넥 티셔츠를 레이어링 해주세요.

간절기에는 단품으로도 착용하실 수 있습니다.


골반을 덮는 기장감이지만,

엉덩이를 전부 가리지는 않아서 편안하게 착용할 수 있어요.

앞 기장이 조금 더 짧아 상의에 넣어 입기에도 좋아요.


부드러운 촉감이라 피부가 예민하신 분들께도 추천드립니다.







*핏


세미 슬림 핏







*원단


부드러운 촉감의 니트



*색감



카키 - 회색 빛이 가미된 카키 컬러

블랙 - 기본적인 블랙 컬러

실물의 색감은 제품 사진이 가장 유사합니다.








*디테일

제원단과 동일한 컬러의 플라스틱 단추








*실측 (단면,cm) 



가슴 43
밑단 41
총장 65
소매길이 73
소매입구 9.5
소매통 12


*모델 정보 : 163 / 45




*혼용율


아크릴40 나일론40 울20














 







 

 

 

 

 

 

 

 

 

 

 

 

 

 

 

 

 

 

 

 

 

 

 

 

 

 

 

 

 

 

 

 

 

 

 

 

 

 

 

 

 

 

 

 

 



 


Item used in codination

코디에 함께 사용된 상품입니다.

  • 폴리쉬 더비 슈즈

    폴리쉬 더비 슈즈

    • ₩34,000
    • ₩34,000
    수량증가 수량감소
  • 버건디 스퀘어토 플랫슈즈

    버건디 스퀘어토 플랫슈즈

    • ₩31,000
    • ₩31,000
    수량증가 수량감소
  • 달리아 프린팅 블라우스

    달리아 프린팅 블라우스

    • ₩39,000
    • ₩39,000
    수량증가 수량감소
  • 데님 맥시 스커트

    데님 맥시 스커트

    • ₩41,000
    • ₩41,000
    수량증가 수량감소

제품 옵션을 선택하시면 같이 구매하실 수 있습니다.

+ 같이 구매하기 + 같이 장바구니 담기
 

REVIEW

상품의 사용후기를 적어주세요.

글읽기 권한이 없습니다.

 "19세 미만의 미성년자"는 출입을 금합니다!

성인인증 하기

상품사용후기
번호 제목 작성자 작성일 조회 평점
1 모나코 가디건 HIT파일첨부[1] 김채**** 2021-02-03 20:59:31 378 5점

LIST WRITE

첫 페이지 이전 페이지
  1. 1
다음 페이지 마지막 페이지